블로그 이미지
나이 따위는 잠시 접어두고, 가슴 두근거리는 꿈을 위해 살아가자. 꿈!!! 반드시 해낼 수 있다.
HitmanSONG

공지사항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글 보관함

calendar

        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29 30 31



최근 4,5월은 힘든 나날들이었다. 아버지의 건강문제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았고, 그걸 술로 풀다보니 내 건강도 많이 안좋아진 것 같다. 반대로 사업적인 부분은 처음 시작때보다 조금 형편이 나아졌지만 확 좋아진건 아니다. 오히려 지금이 더 위기라는 생각을 갖고있다.
이렇게 힘든 나날이지만 그럴때마다 옛 생각을 한다. 내 인생의 전환점이었던 2010년. 정현이형과 함께 프로젝트했던 저 시절이 난 너무나 행복했다. 돈없고 배고파도, 며칠밤을 졸린눈 비벼가며 피곤함을 친구삼아 보냈던 저때는 하루하루가 희망이었다. 오늘 간만에 정현이형 블로그에 들어가봤는데 형이 많이 힘드신가보다. 조만간 전화한번 드려야겠다. 형, 힘내세요.

'4========================= > 기업가정신 다이어리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배고프고 힘들어도 행복했었다.  (0) 2019.05.13
진정한 기업가의 길에 들어서다.  (0) 2018.10.19
중간점검...  (0) 2018.09.09
분석...  (0) 2018.09.08
복이 터졌네...  (0) 2017.12.07
소중함...  (0) 2017.10.17
이전 1 2 3 4 5 6 7 ··· 72 다음